카톡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홈으로

대구미술관 '박종규 작가와의 대화' 열어

카카오톡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폰트사이즈다운 폰트사이즈업
박종규 작가 박종규 작가
그레고어 얀젠 관장 그레고어 얀젠 관장

대구미술관(관장 최은주)은 15일 오후 2시 현재 전시 중인 '~크루젠'의 참여 작가인 박종규를 초청, 작품 제작 과정과 작가 정체성, 작품 세계에 대해 들어볼 수 있는 '작가와의 대화'를 연다.

이번 '작가와의 대화'에는 독일 뒤셀도르프 쿤스트할레 관장인 그레고어 얀젠 씨도 함께한다.

박종규 작가는 2009년부터 디지털 이미지의 최소 단위인 픽셀에서 추출한 점과 선의 이미지를 코드화해 '노이즈'로 표현한 작업을 지속해오고 있다. 그에게 노이즈란 주류 사회나 예술에서 배제된 것을 의미한다. 작가는 이를 주요 구성 요소로 화면에 나타내 옳고 그름, 흑과 백 등 이항 대립적인 틀의 해체를 시도하며 자신만의 확고한 미술 세계를 구축하고 있다.

회화·영상·설치 등 다양한 매체를 넘나드는 박종규 작가는 국내는 물론 아트 바젤 홍콩(2017), 아모리쇼 뉴욕(2018) 등 많은 국제 미술 행사에 참여해 주목을 받은 바 있다.

한편 그레고어 얀젠 관장은 독일 현대미술계의 뛰어난 연구자이며 큐레이터로서 이번 '작가와의 대화'를 통해 박종규 작가의 작품 세계와 생생한 현대 미술의 이야기를 들려줄 예정이다.

문의 053)803-7862.

[뉴스저작권,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관련 기사
  •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미술·전시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