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톡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홈으로

'조현우' 관련 검색어 5개 포털 실시간 검색 상위권 왜?…조현우 연봉·조현우 아내·조현우 군대·조현우 리버풀 등 집중 검색

카카오톡 페이스북 트위터 트위터
폰트사이즈다운 폰트사이즈업
(카잔=연합뉴스) 김인철 기자 = 27일(현지시간) 러시아 카잔 아레나에서 열린 2018 러시아 월드컵 F조 조별리그 3차전 한국과 독일의 경기. 한국 골키퍼 조현우가 독일 레온 고레츠카의 헤딩슛을 막아내고 있다. 2018.6.28 연합뉴스 (카잔=연합뉴스) 김인철 기자 = 27일(현지시간) 러시아 카잔 아레나에서 열린 2018 러시아 월드컵 F조 조별리그 3차전 한국과 독일의 경기. 한국 골키퍼 조현우가 독일 레온 고레츠카의 헤딩슛을 막아내고 있다. 2018.6.28 연합뉴스

조현우(27·대구FC)가 28일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을 지배하고 있다. '조현우' '조현우 아내' 조현우 연봉' '조현우 군대' '조현우 리버풀' 등 5개 검색어가 이날 오후 5시 30분 기준 네이버 실시간 검색어 순위 20위 안에 들어있는 것. 즉 순위 내 검색어의 1/4이 조현우 관련인 것이다.

27일 오후 11시부터 진행된 2018 러시아 월드컵 F조 조별리그 3차전에서 대한민국이 독일을 2대0으로 꺾으면서 월드컵 관련 검색이 다음 날인 28일 내내 포털사이트에 집중되고 있는 가운데, 조현우가 가장 핫하다는 분석이다. 골을 넣은 김영권과 손흥민, 이번 월드컵 최대 이변이라 할만한 패배 및 조별리그 탈락을 당한 독일 등과 비교하면, 조현우는 여러 개의 검색어를 동반하며 온라인에서 가장 핫하다. 그 이유는 뭘까?

조현우는 독일전에서 여러 차례 슈퍼 세이브를 기록하며 무실점 선방 활약을 했고, 이를 매개로 이전 1, 2차전에서의 활약도 함께 회자되고 잇다. 28일 기준 러시아 월드컵 골키퍼 선방 랭킹을 살펴보면 1위 기예르모 오초아(멕시코, 선방 17회), 2위 캐스퍼 슈마이켈(덴마크, 선방 14회)에 이어 조현우가 3위(선방 12회)를 기록했다. 선방은 골을 먹힐뻔한 슛을 막았다는 점에서 그만큼 실점을 막았다는 얘기다. 비록 대한민국은 16강 진출 좌절을 맛봤지만, 경기 내용은 독일전을 계기로 1, 2차전의 부진을 덮을 만큼 호평할 수 있고, 특히 골키퍼 활약만 봤을 때는 세계 3위의 수준을 보였다는 얘기다.

그러면서 온라인에서는 조현우의 소속팀인 대구FC에서의 활약상을 담은 동영상, 아내 바보이자 딸 바보로 유명한 조현우의 아내 이희영 씨와 딸 하린 양 관련 정보('조현우 아내' 검색어), 그 외 조현우 관련 다양한 뉴스와 게시물 등에 대한 검색이 집중되고 있는 것.

'조현우 연봉' 검색어는 조현우가 대단한 활약을 펼친만큼 "지금 연봉의 최소 10배로 올려야 한다" 등의 네티즌 반응이 나오는 것과 연관 있는 것으로 보인다.

'조현우 군대' 검색어는 조현우가 병역 문제 때문에 대한민국 축구 국가대표팀에서 계속 활약을 할 수 없는 것은 아닌지에 대한 궁금증이 만들어내고 있는 것으로 분석된다. 조현우는 무릎수술로 신체검사에서 4급 판정을 받아 사회복무요원으로 복무할 수 있지만, 현재 상무 입대를 준비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조현우 리버풀' 검색어는 네티즌들이 조현우의 해외 진출을 거론하고 있는 가운데, 특히 네티즌들이 꼽고 있는 팀인 잉글리시프리미어리그(EPL)의 명문 '리버풀FC'가 연관 검색어로 붙은 경우로 볼 수 있다. 이는 실제로도 리버풀 팬들이 리버풀의 약점으로 골키퍼를 꼽고 있는 사실과 관련 있다.

아울러 이들 검색어는 "조현우가 군대 문제를 해결하고 실력에 걸맞게 높은 연봉을 받을 수 있는 리버풀에 입단해야 한다"는 식으로 결합할 수 있다. 아무튼 조현우의 뛰어난 활약을 근거삼은 네티즌들의 향후 전망 '썰'이 뉴스 댓글, SNS, 온라인 커뮤니티를 유쾌하게 채우고 있다.

(카잔=연합뉴스) 진성철 기자 = 골키퍼 조현우가 27일(현지시간) 러시아 카잔 아레나에서 열린 2018 러시아 월드컵 F조 조별리그 3차전 독일과의 경기에서 2대0으로 승리하며 첫 월드컵 데뷔 무대를 마친 뒤 관중들에게 인사하고 있다. 2018.6.28 연합뉴스 (카잔=연합뉴스) 진성철 기자 = 골키퍼 조현우가 27일(현지시간) 러시아 카잔 아레나에서 열린 2018 러시아 월드컵 F조 조별리그 3차전 독일과의 경기에서 2대0으로 승리하며 첫 월드컵 데뷔 무대를 마친 뒤 관중들에게 인사하고 있다. 2018.6.28 연합뉴스
[뉴스저작권,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관련 기사
  •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축구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