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톡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홈으로

경북 구미 인덕중학교 수학여행 다녀오다 고속도로서 사고

카카오톡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폰트사이즈다운 폰트사이즈업

버스 타고 있던 학생 등 38명 병원으로 옮겨 치료받고 귀가
당진영덕고속도로 상주 화서IC 부근서 화물차가 추돌

고속도로 전경. 고속도로 전경.

경북 구미인덕중학교 2학년 학생들이 수학여행을 다녀오다가 고속도로에서 추돌사고를 당하는 아찔한 상황이 벌어졌다.

15일 낮 12시 20분쯤 상주시 화서면 당진영덕고속도로(청주~상주 구간) 화서IC 부근에서 화물차가 수학여행 버스를 추돌했다. 다행히 화물차가 가드레일을 먼저 들이받은 뒤 버스를 추돌해 충격이 덜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사고가 난 구간이 공사 중이어서 정체가 심했으나 화물차가 급제동하지 못해 버스를 들이받은 것으로 보고 있다.

사고 버스에는 구미인덕중 2학년 학생 35명과 인솔교사 3명 등 총 38명이 타고 있었고, 사고 직후 모두 구미 강동병원으로 옮겨 치료를 받았다.

구미인덕중은 올해 신설된 학교로 2학년 70명이 두 대의 버스에 나눠 타고 13일부터 2박 3일간 서울·경기지역을 둘러본 뒤 귀가하던 중 사고를 당했다.

구미인덕중 관계자는 "학생 10여명이 찰과상 등을 입었지만 병원에 입원할 정도는 아니어서 진료를 받고 전원 학교로 복귀했다"고 말했다.

[뉴스저작권,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관련 기사
  •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부서 기사
  • 기사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