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톡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홈으로

대구파티마병원, 인공지능 기반 흉부 X레이영상 진단보조기 도입 

카카오톡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폰트사이즈다운 폰트사이즈업

'뷰노메드 체스트 x-ray' 폐결절, 경화, 기흉 등 5대 소견 비정상 여부 파악

'뷰노메드 체스트 X레이' 성능시연 모습 '뷰노메드 체스트 X레이' 성능시연 모습

대구파티마병원(병원장 박진미)은 인공지능(AI) 기반 흉부 X레이영상 진단보조기를 도입해 운영한다.

AI 솔루션 개발기업 뷰노(대표 이예하)가 개발한 '뷰노메드 체스트 X레이'는 인공지능을 기반으로 환자 흉부 X레이 영상에서 관찰되는 주요 비정상 소견을 학습해 영상 판독을 보조하는 의료기기다.

인공지능 솔루션을 활용할 때 의료진의 평균 판독 시간이 대폭 감소하는 등 병변 탐지 성능이 크게 향상된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허가 임상 결과, 인공지능 의료기기의 정확도를 가름 짓는 민감도와 특이도 등은 국내에서 최고 수준으로 나타났다.

특히 뷰노메드 체스트 X레이에 적용된 딥 러닝 모델은 ▷폐결절 ▷경화 ▷기흉 ▷삼출 ▷간질성 음영 등 주요 5대 소견에 대한 비정상 여부를 파악할 수 있고, 결핵·폐렴 등 주요 감염성 폐 질환도 탐지할 수 있는 등 임상적 활용 범위가 넓다.

박진미 병원장은 "이번 인공지능 진단 장비 도입으로 '환자중심 스마트파티마'를 앞세워 지속적인 진료환경을 개선하고, 주민들에게 우수한 의료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네이버에서 매일신문 구독하기

매일신문 '네이버TV' 바로가기

매일신문 'Youtube' 바로가기

관련 기사
  •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보건·의료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