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톡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홈으로

'비타민' 허경환...결혼에 대한 생각 "아침을 함께 할 여자를 찾고 있다"

카카오톡 페이스북 트위터 트위터
폰트사이즈다운 폰트사이즈업
사진.KBS2'비타민' 사진.KBS2'비타민'

개그맨 허경환이 결혼에 대한 생각을 드러냈다.

9일 오후 방송된 KBS 2TV '비타민'에서는 개그맨 허경환과 김정민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이휘재는 "허경환이 벌써 37살이 됐다."며, "가상 결혼 말고 진짜 결혼할 생각 없냐. 옆 스튜디오에 오나미 씨 있다"라고 전했고, 허경환은 "그래서 조용히 돌아왔다"라고 답해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이어 허경환은 "닭띠의 해 아닌가. 아침을 함께 할 여자를 찾고 있다, 앞에 4가 붙기 전에 가고 싶다"

"며 결혼에 대한 생각을 드러냈다.

뿐만 아니라 "아직도 복근이 있냐"는 이휘재의 질문에, 허경환은 "진짜 미세하게 있다"라며 복근을 공개했다.

이어 허경환은 "학창 시절 때 다이어트하면서 몸무게와 키를 바꿨다"라고 털어놨고, 허양임 교수는 "성장기 때 먹는 걸 조절하는 다이어트를 하셨다면 그럴 수 있다"라고 말했다.

이에 허경환은 "방학이 지나고 친구들은 무릎이 아프다고 하는데 난 안 아프다며 놀렸다"라며 애설픈 대답을 했다.

"떨어지는 꿈도 안 꿨냐"라는 이휘재의 물음에 "떨어졌는데 누가 잡았다"라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뉴스저작권,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관련 기사
  •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최신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