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톡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홈으로

매일신문 채원영 기자 대구경북기자협회 '이달의 기자상'

카카오톡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폰트사이즈다운 폰트사이즈업

달성폐광산 중금속 유출 연속 보도

매일신문 채원영 기자 매일신문 채원영 기자

대구경북기자협회는 20일 2019년 12월 '이달의 기자상' 심사를 열고 매일신문 채원영 기자의 '달성폐광산 중금속 유출 10년 넘게 하천 유입, 시민 불안 가중'을 신문 취재 부문 수상작으로 선정했다.

채 기자는 달성군 가창면 상원리 달성폐광산의 중금속 유출수가 정화 과정을 거치지 않고 인근 상원천을 거쳐 신천으로 유입되는 문제를 지난달 8~26일 5회에 걸쳐 집중 보도해 관계 당국의 후속 대책을 이끌어냈다.

대구경북기자협회는 이 밖에 신문 기획 부문에 영남일보 서민지·정우태 기자의 '대구 대중교통 빈익빈 부익부, 도시철도 4호선마저 서구 비켜가나'를, 방송 기획 부문에는 대구문화방송 석원·김경완 기자의 송년기획 스포츠 특집 '축구도시'를 수상작으로 선정했다.

네이버에서 매일신문 구독하기

매일신문 '네이버TV' 바로가기

매일신문 'Youtube' 바로가기

관련 기사
  •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사람들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