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톡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홈으로

권영진 대구시장 당선 유력…'꼬리뼈' 투혼 끝 재선 성공

카카오톡 페이스북 트위터 트위터
폰트사이즈다운 폰트사이즈업

자유한국당 권영진 대구시장 후보가 13일 열린 전국동시지방선거에서 민주당 임대윤 후보를 따돌리고 당선이 유력시 되고 있다.

권영진 대구시장 당선 소감

권 후보는 오후 11시 30분 현재 32.38%의 개표율을 보인 상황에서 51.98%의 득표율로 더불어민주당 임대윤 후보(41.90%)와 바른미래당 김형기 후보(6.10%)를 앞서며 당선이 유력해지고 있다.

권영진 후보는 이번 선거에서 민주당의 선전으로 예상과 달리 고전하며 선거 막판까지 가슴을 졸여야 했다.

권 후보는 자유한국당 대구광역시당에서 가진 인터뷰에서 "대구공항 통합이전은 이미 많은 부분 진행되었다"며 "시민들을 더 설득시키며 안정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또 "지난 4년 동안 뿌려놓은 씨앗들이 무럭무럭 자라나서 결실을 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권 후보는 "아직도 진통제 없이는 활동이 힘들다"며 "당선 후 병원 치료를 집중적으로 받을 계획이다"고 덧붙였다.

관련 기사
  •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정치일반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