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톡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홈으로

이언주 의원 '조국 임명 반발' 삭발식 거행

카카오톡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폰트사이즈다운 폰트사이즈업
무소속 이언주 의원이 10일 오전 국회 본청 앞 계단에서 조국 법무부 장관 임명 철회와 대국민 사과를 요구하는 기자회견을 마친 뒤 삭발하고 있다. 연합뉴스 무소속 이언주 의원이 10일 오전 국회 본청 앞 계단에서 조국 법무부 장관 임명 철회와 대국민 사과를 요구하는 기자회견을 마친 뒤 삭발하고 있다. 연합뉴스
이언주 의원이 10일 오전 국회 본청 앞 계단에서 조국 법무부 장관 임명 철회를 요구하는 삭발식을 마친 후 발언하고 있다. 국회 관계자 제공 이언주 의원이 10일 오전 국회 본청 앞 계단에서 조국 법무부 장관 임명 철회를 요구하는 삭발식을 마친 후 발언하고 있다. 국회 관계자 제공

이언주 무소속 의원이 10일 문재인 대통령의 조국 법무부 장관 임명에 반발하며 삭발식을 거행했다.

이언주 의원은 이날 오전 국회 본관 앞에서 "문재인 대통령의 아집과 오만함으로 대한민국의 민주주의는 타살됐다"고 선언한 뒤 10여분간 삭발식을 진행했다.

삭발식에는 "대한민국 민주주의는 사망하였다"라는 현수막이 걸렸다.

이언주 의원은 삭발식 직후 "제가 정치를 시작할때 우리 대한민국은 앞으로 더 발전할 수 있을 것으로 생각했다. 이렇게 까지 추락할 것이라고 생각 못했다"며 "대한민국이 이대로 무너져서는 안된다. 어느 쪽 진영에 있든간에 최소한의 보편적 양심과 기본적인 역사의 발전을 믿고 앞으로 나아가야한다"고 밝혔다.

이언주 의원은 ▷문재인 대통령은 조국 장관의 임명을 즉각 철회하고 대국민 사과할 것 ▷이번 사태의 책임을 물어 청와대 인사·민정라인을 교체할 것 ▷청와대는 검찰 수사에 개입하지 말고 철저한 수사를 보장할 것을 요구했다.

네이버에서 매일신문 구독하기

매일신문 '네이버TV' 바로가기

매일신문 'Youtube' 바로가기

관련 기사
  •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정치일반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