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톡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홈으로

"공인중개사 없는 거래시스템, 생존권 말살 탁상행정"

카카오톡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폰트사이즈다운 폰트사이즈업

공인중개사협 수성구지회 16일 반대 결의대회
지역 업계 종사자들 "생존권 말살"…온오프라인 반대 서명운동 추진

정부가 최근에 발표한 뉴딜정책중에 하나인 정부가 최근에 발표한 뉴딜정책중에 하나인 "공인중개사없는 부동산거래시스템구축"에 한국공인중개사협회 대구지부 수성구지회 회원들은 16일 정부가 최근 발표한 '공인중개사없는 부동산거래시스템 구축'에 반대하는 결의대회를 가졌다.

내년 정부 예산안 중 디지털 뉴딜 추진과 관련해 '공인중개사 없는 부동산거래' 사업이 포함되면서 대구 공인중개사들이 반발하고 나섰다.

한국공인중개사협회 대구지부 수성구지회는 16일 정부의 공인중개사 없는 부동산거래 추진에 대해 반대 집회를 열고 "정부가 인증해 선발한 전국 개업공인중개사의 생존권을 말살하는 탁상행정"이라고 주장했다.

지회 회원들은 "또한 이로 인해 개업공인중개사 및 공인중개사 시험을 앞두고 있는 예비 중개사, 그리고 그 가족들의 생계에 치명적인 피해를 발생할 가능성이 크다"며 "무책임한 정부정책을 그대로 좌시할 수 없다"고 강조했다.

공인중개사협회는 잦은 부동산정책 변화로 부동산중개시장에 혼란이 가중되고 집값안정을 위한 실효적 효과도 내지 못하는 정부 정책을 질타하며 공인중개사 없는 부동산거래 추진 반대 결의대회와 반대청원을 위한 실질적인 온오프라인 서명운동에 돌입한다고 밝혔다.

네이버에서 매일신문 구독하기

매일신문 '네이버TV' 바로가기

매일신문 'Youtube' 바로가기

관련 기사
  •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부동산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