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톡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홈으로

안동·영양 찾은 이철우 지사, 도민과 소통하는 열린 행정

카카오톡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폰트사이즈다운 폰트사이즈업

지역 발전 위한 주요 현안 논의 “미래 신산업 농가 경쟁력 구축”

이철우 경상북도지사가 14일 안동에 건설 중인 동물세포실증지원센터 공사 현장을 방문해 관계자들을 격려하고 있다. 경북도 제공 이철우 경상북도지사가 14일 안동에 건설 중인 동물세포실증지원센터 공사 현장을 방문해 관계자들을 격려하고 있다. 경북도 제공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는 14일 한국정신문화의 수도 안동시와 문향의 고장 영양군에서 '찾아가는 현장 소통 간담회'를 잇따라 갖고 도민들과 새 바람 행복경북의 도정 방향 공유에 나섰다.

이 지사는 이날 오전 백신 자급자족을 통한 국민 보건 환경 증진 및 백신산업 세계화를 위해 안동 풍산읍에 건립 중인 동물세포실증지원센터 건설 현장을 찾았다.

이 자리에서 이 지사는 건립 취지와 추진 현황 등을 듣고 "동물세포실증지원센터 건립을 위해 관계기관과 협의해 적극적으로 지원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안동 문화예술의 전당으로 자리를 옮긴 이 지사는 권영세 안동시장, 정훈선 안동시의회 의장, 경북도의회 의원, 안동시 기관‧사회단체장과 주민 대표 등 1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현장 소통 간담회를 가졌다.

14일 안동에서 열린 '도지사와 안동 현장 소통의 날' 행사에서는 지역 기관단체장과 시민들이 참석한 가운데 경북도청 신도시의 보완점에 대해 다양한 이야기가 오가는 등 주요 현안에 대한 많은 논의가 이뤄졌다. 경북도 제공 14일 안동에서 열린 '도지사와 안동 현장 소통의 날' 행사에서는 지역 기관단체장과 시민들이 참석한 가운데 경북도청 신도시의 보완점에 대해 다양한 이야기가 오가는 등 주요 현안에 대한 많은 논의가 이뤄졌다. 경북도 제공

이날 간담회에서는 도청 신도시 1단계 개발의 보완점, 새마을운동과 이어 받는 새마음운동 전개, 도심지 내 광장 조성사업, 대형 유통점 총량제 도입, 지역 대학에 대한 전학생 장학생화, 청년 일자리 발굴, 도산권 관광 개발, 안동댐 자연보존지구 해제 및 오염 문제, 경로당 행복도우미 지원 등을 비롯한 다양한 의견과 애로 사항을 듣고, 안동시 발전 방향을 논의하는 등 경북도정과 안동시정 주요 현안에 대해 도민들과 공감대를 형성했다.

오후에는 영양군을 찾아 군청 대회의실에서 오도창 영양군수, 김형민 영양군의회 의장, 경북도의회 의원, 영양군 기관·사회단체장과 주민 대표 등 150여 명이 모인 가운데 현장 소통 간담회를 가졌다.

이 자리에서 영양군이 추진하는 이문열 문학관과 남자현 역사공원 조성사업, 입암 산해~안동 마령 구간 도로 지방도 승격, 지방도911호선 노선 변경, 멸종위기종복원센터 진입로 정비공사, 한국술산업진흥원 유치 등 현안 사업에 대해 설명을 듣고, 영양 지역 발전에 대한 고민을 함께 나눴다.

이 지사는 전국 최고 수준의 고추 관련 식품을 생산하고 있는 영양고추유통공사를 방문해 현황 설명과 애로 사항을 청취하고 가공시설과 고추 육묘장을 둘러보면서 급변하는 국제 농업 환경에서 고추산업의 경쟁력을 높이고 농가소득 증대를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해 달라고 당부했다.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는 "안동에 건설 중인 동물세포실증지원센터 현장을 보면서 미래 신산업에 대한 기대감이 커졌고 영양고추유통공사 방문으로 농가소득 증대 방안에 대해 구상을 할 수 있었다"고 했다.

[뉴스저작권,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관련 기사
  •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사회일반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