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톡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홈으로

대구 온 황교안 대표, 정미경 최고위원 '세월호 한 척' 발언에 대해 '즉답 회피'

카카오톡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폰트사이즈다운 폰트사이즈업
https://youtu.be/etAiYPAdu-Y 영상ㅣ이혜진 기자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16일 오후 대구 엑스코(EXCO)에서 열린 '대구 경제 살리기 토론회'에 참석했다.

황교안 대표는 이날 문재인 대통령의 윤석열 검찰총장 임명 재가에 대해 "검찰은 공정하고 발라야 하는 조직이다"며 우회적으로 우려를 표했다.

문재인 대통령과의 5당 대표 회담과 관련해 "지금 우리 국민들이 겪고 있는 고통이 크다"며 "당면하고 있는 현안들에 대해서 광범위한 토론이 이루어지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특히 정미경 당 최고위원의 '세월호 한 척' 발언에 대해서는 "그 말 그대로 여러분들이 판단해주시기를 바란다"며 즉답을 피했다.

네이버에서 매일신문 구독하기

매일신문 '네이버TV' 바로가기

매일신문 'Youtube' 바로가기

관련 기사
  •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사회일반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