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톡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홈으로

대구 시내버스 업계, 코로나19 성금 1억6천여만원 기부

카카오톡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폰트사이즈다운 폰트사이즈업
22일 오전 대구시청에서 열린 성금 전달식에서 대구시버스운송사업조합과 버스노동조합이 성금을 기탁하고 있다. 대구시 제공 22일 오전 대구시청에서 열린 성금 전달식에서 대구시버스운송사업조합과 버스노동조합이 성금을 기탁하고 있다. 대구시 제공

대구시는 지역 내 시내버스 업체와 운전기사들이 십시일반으로 모은 코로나19 극복 성금 1억 6천여만원을 대구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탁했다고 22일 밝혔다.

26개 대구 시내버스 업체가 1억원을 모았고, 운전기사들도 자발적 기부를 통해 6천여만원의 성금을 모았다. 성금은 대구 사랑의열매를 통해 코로나19로 고통받는 지역 저소득층 주민에게 전액 지원될 예정이다.

이날 오전 대구시청에서 열린 성금 전달식에는 권영진 대구시장과 최균 대구버스운송사업조합 이사장, 정병화 대구버스노동조합위원장 등이 참석했다.

아울러 대구버스운송사업조합은 이번 성금 기부와는 별도로 지역사회 고통 분담 차원에서 업체 별 자구 노력을 통해 운송 비용 일부인 14억 7천여만원 가량을 자부담하는 방식으로 대구시의 준공영제 지원금을 분담하기로 했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지역사회를 위한 성금 기부에 동참해준 시내버스 업체와 운전기사 분들께 감사드린다. 모두 어렵고 힘든 시기, 각계각층의 따뜻한 온정이 코로나19 극복의 원동력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네이버에서 매일신문 구독하기

매일신문 '네이버TV' 바로가기

매일신문 'Youtube' 바로가기

관련 기사
  •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사회일반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