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톡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홈으로

'택시운전사' 송강호 국수 먹던 성주버스정류장 다음달 철거

카카오톡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폰트사이즈다운 폰트사이즈업
5.18 광주민주화운동을 배경으로 한 영화 '택시운전사'에서 주인공 김만복(송강호)이 국수를 먹던 촬영지인 성주버스정류장이 다음달 철거된다. 5.18 광주민주화운동을 배경으로 한 영화 '택시운전사'에서 주인공 김만복(송강호)이 국수를 먹던 촬영지인 성주버스정류장이 다음달 철거된다.

영화 '택시운전사'의 촬영지로 잘 알려진 경북 성주버스정류장이 다음달 철거된다.

성주군은 29일 경북 성주버스정류장을 철거하고 그 자리에 '창의 문화 교류센터'를 건립한다고 밝혔다. 성주군은 철거에 대비해 성주읍 성산리 1521번지에 농어촌버스 대기 장소를 마련하고 현 버스정류장 출구 부분에 정류장 기능과 규모를 축소한 임시승강장을 설치해 승객의 불편함을 줄인다.

성주군은 주민 혼선을 최소화하기 위해 별도의 유인물을 제작해 군내 전 가구에 배포하고 전광판 표출, 현수막, 신문광고, 홈페이지 팝업 안내, 성주장날 대민 홍보 등을 통해 버스정류장 철거와 대체부지 사용을 알릴 계획이다.

또 시장 도로에서 시장길을 거쳐 버스 승강장으로 가는 길에는 유도선을 설치해 도시재생사업 공사 구간을 통행하는 버스 이용객의 안전과 시장상권과 연계를 도모할 예정이다.

성주버스정류장 성주버스정류장

군민의 안전과 교통사고 예방을 위해 성주장날(2,7일)에는 시장 도로 및 관운사 구간을 경산교~성주군청~성산 회전교차로 구간으로 우회할 예정이다. 이 구간 중 하나인 성주군청~성산리 회전교차로 구간에는 버스 이용과 폭염에 동시 대비하기 위해 스마트 그늘막 형태의 승강장 6곳을 추가로 설치한다.

이병환 성주군수는 "도시재생 뉴딜사업은 생활 SOC 확충을 위해 창의 문화 교류센터, 공영주차장, 작은 영화관 등 7개 사업 345억 원이 투입되는 대규모 사업인 만큼 코로나19로 위축된 지역경제회복, 재래상권을 활성화에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네이버에서 매일신문 구독하기

매일신문 '네이버TV' 바로가기

매일신문 'Youtube' 바로가기

관련 기사
  •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사회일반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