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톡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홈으로

홍준표, 통합신공항 특별법 제정 무산에 TK 정치권 맹비난 "뒷북쳐봤자…"

카카오톡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폰트사이즈다운 폰트사이즈업
무소속 홍준표 의원. 연합뉴스 무소속 홍준표 의원. 연합뉴스
홍준표 의원 페이스북 캡쳐 홍준표 의원 페이스북 캡쳐

무소속 홍준표 의원이 대구경북통합신공항특별법 제정 실패에 대해 지역 정치권을 강하게 비판했다.

홍 의원은 23일 자신의 SNS에 "작년 9월 발의한 TK 신공항 특별법은 거들떠보지도 않고 (가덕신공항 특별법과) 동시 통과 추진에도 극히 미온적으로 대처하더니 이제 와서 뒷북치면서 TK신공항 특별법 통과를 뒤늦게 주장해 본들 버스는 이미 떠나가 버렸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제 와서 면피 정치나 하려고 하면 TK시도민들이 분노할 것"이라며 "이젠 그 직을 걸고 특별법 통과에 임하십시오. 그것이 TK시도민들에 대한 정치인으로서 기본적인 책무입니다"라고 글을 마쳤다.

이날 오전 권영진 대구시장과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국회 소통관에서 대구경북통합신공항특별법 제정을 촉구하는 성명서를 발표했다.

이들은 "국회의 대구경북통합신공항 특별법 보류 결정은 납득할 만한 이유도, 합당한 근거도 없이 그동안 민주적으로 진행돼 왔던 5개 시‧도간의 합의를완전히 뒤엎는 정치적 폭거로 밖에 볼 수 없다"라며 "통합신공항이 신속하고 흔들림 없이 추진될 수 있도록 특별법을 조속히 처리해달라"고 촉구했다.

관련 기사
  •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사회일반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