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톡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홈으로

경북전문대 학위수여식 "국가·사회 핵심 인재 돼달라"

카카오톡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폰트사이즈다운 폰트사이즈업
최재혁 경북전문대학 총장이 졸업생들에게 시상하고 있다. 경북전문대 제공 최재혁 경북전문대학 총장이 졸업생들에게 시상하고 있다. 경북전문대 제공

경북전문대학교(총장 최재혁)는 15일 대강당에서 2018학년도 '제46회 학위수여식'을 가졌다.

이날 학위수여식에는 간호학과 139명, 학사학위 전공 심화 과정 간호학과, 물리치료학과, 경영학과, 유아교육학과, 사회복지학과, 식품조리학과, 철도전기공학과, 철도건설공학과, 항공전자공학과 143명, 전문학사학위 811명, 산업체 위탁과정 29명 등 총 1천122명이 학위를 수여했다.

최재혁 총장은 "졸업은 새로운 출발과 성장 그리고 도전의 출발임을 되새기라"며 "그동안 배운 지식을 자기 발전과 성공의 동력으로 삼아 국가와 사회에 기여하는 핵심 인재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최재혁 경북전문대학 총장이 졸업생들에게 시상하고 있다. 경북전문대 제공 최재혁 경북전문대학 총장이 졸업생들에게 시상하고 있다. 경북전문대 제공

이날 학위수여식에는 이동휘(22·전문사관양성과) 씨 등 3명이 재단이사장상을 받았고 김진우(22·전문사관양성과) 씨가 부사관학군단 우수표창, 최헌정(물리치료과)·최정우(전기관) 씨가 자주상, 남우정(항공운항서비스과) 씨가 진리상, 이서용(항공전자정비과) 씨가 봉사상 등을 받았다.

한편 졸업식에는 최재혁 총장, 조재성 법인이사, 김필묵 총동창회장, 내·외빈, 졸업생 가족 및 재학생 등이 참석해 졸업을 축하했다.

개교 46년째를 맞는 경북전문대학교는 현재까지 4만7천여 명의 졸업생을 배출했다.

[뉴스저작권,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관련 기사
  •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사회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