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톡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홈으로

강채영, 세계양궁선수권에서 세계신기록 2개 수립

카카오톡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폰트사이즈다운 폰트사이즈업
강채영이 2019 세계양궁선수권대회 예선에서 세계신기록을 2개나 수립했다. 대한양궁협회 제공 강채영이 2019 세계양궁선수권대회 예선에서 세계신기록을 2개나 수립했다. 대한양궁협회 제공

여자 양국 대표팀 강채영(현대모비스)이 세계양궁선수권대회 예선에서 세계신기록을 2개나 수립했다.

강채영은 10일(현지시간) 네덜란드 스헤르토헨보스에서 열린 2019 현대 세계양궁선수권대회 리커브 여자 예선전에서 692점을 쏴 1위에 올랐다. 지난해 5월 자신이 세운 종전 세계기록을 1점 경신한 기록이다.

또 남자부 예선 1위 이우석(국군체육부대·696점)의 기록과 합산하는 혼성팀 예선 기록에서도 1천388점의 세계신기록을 세웠다. 종전 기록은 이우석과 최미선(순천시청)이 지난달 중국 상하이 양궁월드컵 2차 대회에서 작성한 1천368점이다.

우리 선수들은 남⋅녀 모두 개인전 8위 안에 들어 32강에 직행했고, 단체전과 혼성전에서도 16강에 진출했다.

최미선(676점)이 6위, 장혜진(LH·673점)이 7위를 기록했다. 남자부에서도 이우석을 필두로 이승윤(서울시청)과 김우진(청주시청)이 예선 3, 4위를 기록했다.

[뉴스저작권,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관련 기사
  •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스포츠일반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