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위군 효령면에서 창고 화재로 70대 남성 사망

입력 2022-08-05 20:27:09 수정 2022-08-05 20:29:56
  • 0

재산 피해 3천500만원, 화재 원인 조사 중

경북 군위군 효령면 거매리 창고에서 화재가 발생한 가운데 소방관들이 화재 진압에 나서고 있다. 의성소방서 제공
경북 군위군 효령면 거매리 창고에서 화재가 발생한 가운데 소방관들이 화재 진압에 나서고 있다. 의성소방서 제공

5일 오후 1시 28분쯤 경북 군위군 효령면 거매리 창고에서 원인을 알 수 없는 불이 나 홍모(75) 씨가 숨졌다.

불은 이날 창고 332㎡를 태워 3천500만원(소방서 추산)의 재산 피해를 낸 뒤 2시간 10분 만에 진화됐다.

경찰과 소방 당국은 홍 씨의 사망 원인과 창고 화재 원인을 조사 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