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톡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홈으로

대구은행 출입할 때 전화 한 통이면 'OK'…KT '콜체크인' 서비스

카카오톡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폰트사이즈다운 폰트사이즈업

전화 한 통으로 3초 만에 '코로나19 출입등록'

KT대구경북광역본부는 DGB대구은행의 모든 지점에 '콜체크인'을 공급한다고 밝혔다. KT대구경북광역본부 제공 KT대구경북광역본부는 DGB대구은행의 모든 지점에 '콜체크인'을 공급한다고 밝혔다. KT대구경북광역본부 제공

앞으로 DGB대구은행 지점에 들어갈 때 전화 한 통이면 빠르고 간편하게 코로나19 출입등록을 끝낼 수 있다.

KT대구경북광역본부는 DGB대구은행의 전 지점에 KT의 초간편 출입기록 서비스인 '콜체크인'을 공급한다고 22일 밝혔다.

콜체크인은 방문고객이 각 지점에 부여된 080 수신자 부담 전화번호로 전화를 걸면 3초 만에 출입 등록을 해주는 서비스다. '방문자 등록이 완료되었습니다'라는 안내만 들으면 등록 과정이 모두 끝난다.

콜체크인을 이용하면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을 실행하고 QR코드를 생성하는 번거로운 과정이 필요 없고, 수기 명부를 쓰지 않아도 돼 개인정보 노출의 위험도 없다. 여러 사람이 동시에 전화를 거는 것도 가능해 입장을 위해 긴 대기줄을 서지 않아도 된다. 전산에 등록된 출입 기록은 4주가 지나면 자동으로 삭제된다.

특히 스마트폰이 아닌 일반 휴대전화를 사용하는 고객이나 스마트폰 사용에 어려움을 겪는 고객에게 출입기록 방법을 안내하기 위해 전담직원을 배치하지 않아도 돼 효율적이라는 게 KT측의 설명이다.

안창용 KT대구경북광역본부장은 "대구경북 전역에 지점을 보유한 DGB대구은행에 콜체크인 서비스를 공급해 지역민의 건강을 지킬 수 있게 됐다"며 "DGB대구은행과 사회적 책임 강화 등 ESG 경영을 위한 협력도 지속하겠다"고 말했다.

관련 기사
  •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경제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