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톡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홈으로

‘성폭행 피해자 도움 요청 묵살’ 영남대 부총장 면직 처리

카카오톡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폰트사이즈다운 폰트사이즈업

동료 남자 교수로부터 성폭행 당했다는 여교수의 도움 요청 묵살한 의혹

영남대 캠퍼스 전경. 영남대 제공 영남대 캠퍼스 전경. 영남대 제공

영남대가 동료 남자 교수로부터 성폭행을 당했다는 여교수의 도움 요청을 묵살한 의혹을 받는 A부총장을 면직 처리했다.

A부총장은 최근 대학에 "조사를 공정하게 받겠다"며 부총장직에 대해 면직 신청을 했고, 학교가 이를 승인한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지난 2월 이 대학 소속 B교수는 같은 대학 한 교수를 강간 혐의로 경찰에 고소했다.

B교수는 경찰 조사에서 "당시 소속 센터장이었던 현 A부총장에게 성폭력 피해 사실을 알리고 도움을 요청했으나 묵살당했다"고 주장한 것으로 전해졌다.

영남대 관계자는 "학교 내 양성평등센터에서 사실 관계를 조사 중이며, 경찰 조사 결과 등에 따라 필요한 조치를 취할 것"이라고 했다.

관련 기사
  •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교육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