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톡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홈으로

방송인 권혁수, 코로나 확진…"'무증상 감염' 소속사 직원과 미팅"

카카오톡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폰트사이즈다운 폰트사이즈업
방송인 권혁수. 인스타그램 캡처 방송인 권혁수. 인스타그램 캡처

방송인 권혁수의 소속사 휴맵컨텐츠는 22일 권혁수가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소속사는 "권혁수가 지난 14일 무증상 감염자였던 정산 담당자와 미팅을 했다"며 "자발적으로 검사를 받은 권혁수는 이날 오전 최종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설명했다.

소속사에 따르면 권혁수는 담당자가 확진 판정을 받은 뒤 모든 활동을 즉시 중단하고 자가격리 중이었으며 방역당국의 지침을 따르고 있었다.

소속사는 "소속 아티스트 및 스태프, 전 직원 등은 검사를 진행했거나 신속히 진행할 예정이며 확인되는 대로 후속 조치를 하겠다"며 "심려를 끼쳐드린 점 사과드린다"고 덧붙였다.

관련 기사
  •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연예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