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톡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홈으로

계명대 동산의료원, 덴마크와 스마트병원 MOU 체결

카카오톡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폰트사이즈다운 폰트사이즈업

향후 3년간 스마트병원 및 의료기술 강화 위해 공동 프로젝트 계획

왼쪽부터 대구 동산의료원 정우진 기획조정실장, 조치흠 동산병원장, 이세엽 동산의료원장, 아이너 옌센 주한덴마크대사, 임영이 한국보건산업진흥원 의료서비스혁신단장 등. 왼쪽부터 대구 동산의료원 정우진 기획조정실장, 조치흠 동산병원장, 이세엽 동산의료원장, 아이너 옌센 주한덴마크대사, 임영이 한국보건산업진흥원 의료서비스혁신단장 등.

계명대학교 동산의료원은 전날 주한덴마크대사관에서 협약식을 갖고 덴마크 정부와 스마트병원 구축 및 혁신 솔루션 활용, 의료기술 분야의 상호협력을 위한 MOU를 체결했다고 22일 밝혔다.

현재 덴마크는 자국의 의료시설 개혁 사업을 진행 중이며, 지난 1월에는 주한덴마크대사관의 요청으로 동산병원 스마트병원 사업에 관해 화상회의를 진행하며 한 차례 의견을 공유한 바 있다.

이번 협약을 통해 덴마크와 동산병원은 ▷병원 및 의료기기 분야 기술 개발 ▷병원 정보 시스템 관련 경험과 정보 교류 ▷기타 상호 협의된 의료기술 및 의료기기 관련 교류에 협력하기로 했다.

이날 협약식에 앞서 '한국-덴마크 스마트병원' 온라인 워크숍도 개최됐다. 아이너 옌센 주한덴마크대사의 환영사와 이세엽 동산의료원장의 개회사로 시작된 온라인 워크숍에는 에릭 질링 덴마크 보건의료정책단 부단장의 'Super Hospital Project'에 대한 발표에 이어, 임영이 한국보건산업진흥원 의료서비스혁신단장이 '한국의 스마트병원 프로젝트'를 설명했다.

이 의료원장은 "동산의료원이 한국 정부의 디지털 뉴딜정책에 발맞춰 진행하는 스마트병원 사업과 덴마크 정부가 추진하는 스마트 의료기술 및 인프라 구축사업이 협력 진행됨으로써 향후 양국의 우호 증진뿐 아니라 의학발전에도 기여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동산병원은 지난해 보건복지부 '스마트병원 선도모델 개발 지원사업'에 비수도권 최초로 선정되어 7개월간 실증 사업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로봇기술을 활용한 주사약 이송로봇, 세탁물 배송로봇뿐만 아니라 환자 감염 예방을 위한 위치 파악 시스템, 수술실 스마트 자산관리 등을 구축하기 위해 노력 중이다.

관련 기사
  •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보건·의료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