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톡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홈으로

"여자친구는 있냐" 돌발 질문에 이준석, "공적인 질문만 해달라"

카카오톡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폰트사이즈다운 폰트사이즈업
국민의힘 이준석 신임 당대표가 11일 서울 여의도 국민의힘 중앙당사에서 열린 제1차 전당대회에서 당대표로 선출된 뒤 수락연설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국민의힘 이준석 신임 당대표가 11일 서울 여의도 국민의힘 중앙당사에서 열린 제1차 전당대회에서 당대표로 선출된 뒤 수락연설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이준석 국민의힘 신임 대표가 여자친구가 있느냐는 질문에 공인에게는 공적인 질문만 해달라고 응수했다.

이 대표는 지난 11일 KBS라디오 '주진우 라이브'에 출연해 국민의힘 선출직 최고위원에 여풍(女風)이 거센 것을 이야기하던 도중 진행자가 "여자친구가 있느냐"고 묻자 이같이 답했다.

이날 진행자가 "지금 미혼이시죠"라는 질문에 이 대표가 "맞다"고 답하자 "여자친구는 있느냐"고 물었다.

이에 이 대표가 "개인적인 질문 하면 안 된다"고 즉답을 피했지만 진행자는 "당 대표이고, 관심사다"고 다시 물었다. 그러자 이 대표는 "이제 공적인 인물이다"라고 반박했다.

이 대표는 당 대표가 된 이후 지급되는 자가용, 법인카드에 대해서도 답변했다.

이 대표는"당 대표는 월급은 없고 당비 250만원을 내야한다"라며 "자가용은 나오지만 써야 할지 말아야 할지 고민하고 있다"고 말했다.

또 "공식적인 비용을 지출할 수 있는 법인카드는 있다"고 말했다.

관련 기사
  •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사회일반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