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경찰청 공공안전부장에 김병우, 수사부장에 정상진

입력 2021-07-11 17:25:00 수정 2021-07-11 21:00:30

치안감 이어 경무관 인사 발표…대구·경북 자치경찰부장은 공석

김병우 경북경찰청 공공안전부장 내정자
김병우 경북경찰청 공공안전부장 내정자

지난 9일 치안감 전보 인사를 단행한 경찰청이 경무관 인사도 발표했다.

이에 따라 대구경찰청 김병우 자치경찰부장은 경북경찰청 공공안전부장으로 자리를 옮긴다.

안동 출신인 김 부장은 경일고와 경찰대(8기)를 졸업한 뒤 안동경찰서장, 서울 동작경찰서장, 경찰청 정보상황과장 등을 거쳤다.

정상진 경북경찰청 자치경찰부장은 같은 청 수사부장으로 수평 이동하고 김용종 대구경찰청 공공안전부장, 원창학 수사부장은 그대로 남았다.

송준섭 경북경찰청 수사부장은 경찰수사연수원장으로, 김원태 경북경찰청 공공안전부장은 서울경찰청 공공안녕정보외사부장으로 떠난다.

이로써 대구·경북경찰청 모두 자치경찰부장 자리를 공석으로 두게 됐다. 하반기 경찰청 인사에서 일부 경무관이 치안감으로 승진했지만, 경무관 승진 인사는 없었던 탓이다.

다음 주 새로운 청장이 부임하면 겸직 인사를 낼 것으로 전망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