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진 앞바다서 2명 잇달아 숨진 채 발견…사망 원인 조사

입력 2021-07-31 18:45:06 수정 2021-07-31 18:44:58

사건 현장 폴리스라인 자료사진 매일신문DB
사건 현장 폴리스라인 자료사진 매일신문DB

울진 앞바다에서 주민 등 2명이 잇따라 숨진 채 발견됐다.

31일 오전 10시 47분쯤 경북 울진군 평해읍 앞바다에서 인근 마을 주민 A(59)씨가 물에 빠져 숨진 채 발견됐다.

이를 발견한 주민이 경찰에 신고했다.

해경은 A씨의 신원을 확인, 사망 원인을 밝히기 위해 부검할 계획이다.

이어 오후 2시 56분쯤 울진군 후포면 백사장에서 10m 정도 떨어진 곳에서 물에 떠 있는 남성을 목격했다는 신고가 들어왔다.

이 남성은 병원으로 옮겼으나 결국 사망했다. 해경은 숨진 남성의 신원을 확인 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