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스라엘軍에 수색 요청하자' 安에 소방청 "한국 구조대 세계 최고 수준"

입력 2022-01-15 17:39:53 수정 2022-01-15 17:39:47

이스라엘 유니트9900 부대…실종자 위치 탐색 유명해
소방청 "기술 부족 아닌, 현장 접근 자체가 어려운 상황"

광주 서구 화정동 신축아파트 붕괴사고 닷새째인 15일 오후 사고 현장에서 구조대원들이 구조견과 함께 수색작업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광주 서구 화정동 신축아파트 붕괴사고 닷새째인 15일 오후 사고 현장에서 구조대원들이 구조견과 함께 수색작업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광주 아파트 붕괴사고로 매몰된 실종자 수색을 위해 이스라엘 특수부대를 파견을 요청하자는 제안이 정치권에서 나온 것과 관련 소방청이 "지금은 수색 활동 자체가 곤란한 상황"이라며 "대한민국 구조대의 탐색구조능력은 세계 최고 수준"이라고 밝혔다.

소방청은 광주 서구 화정동 신축아파트 붕괴사고 닷새째인 15일 오전 설명자료를 내고 "이스라엘 특수부대의 3D기술은 건물 붕괴 전·후를 비교해 실종자의 위치를 추정하는 기술이다. 이 부대는 직접적인 인명구조활동을 수행하지 않으며, 구조대상자의 예상 위치정보를 구조대에 제공할 뿐"이라고 했다.

그러면서 "광주 신축공사 아파트 붕괴사고 현장은 구조기술 또는 장비 부족이 아닌 크레인 전도 및 추가 붕괴 가능 등 현장의 불안정성으로 현재 수색활동 자체가 곤란한 상황"이라고 덧붙였다. 소방청에 따르면 매몰 현장은 간단한 중장비 작업에도 건물이 흔들릴 정도로 불안한 상태로, 구조물안전전문가들의 안전 우려에도 탐색구조를 강행하고 있다.

광주 서구 화정동 신축아파트 붕괴사고 닷새째인 15일 오전 사고 현장에서 해체크레인 부품들이 옮겨지고 있다. 연합뉴스
광주 서구 화정동 신축아파트 붕괴사고 닷새째인 15일 오전 사고 현장에서 해체크레인 부품들이 옮겨지고 있다. 연합뉴스

앞서 안철수 국민의당 대선 후보는 전날 실종자 수색과 관련해 "이스라엘 특수부대 '유니트 9900' 파견을 정부에서 요청할 것을 제안한다"며 "제가 이스라엘 대사님께 긴급히 요청드렸다"고 밝혔다.

이스라엘 방위군 소속 유니트 9900은 위성이나 항공 정찰을 통한 지형 분석에 세계적인 명성을 떨치는 부대다. 지난해 7월 미국 플로리다주 12층 아파트 붕괴 참사 현장에도 투입되기도 했다.

소방청은 "핵심 위험 요인인 기울어져 있는 타워크레인과 불안전한 상태의 외벽이 제거되면 전면적인 수색구조작업을 실시할 계획"이라며 "대한민국 구조대의 도시탐색구조능력은 유엔(UN)에서 최고등급을 인증받을 만큼 세계 최고 수준"이라고 강조했다. 우리 구조대 자체적으로 구조 임무를 충분히 수행할 수 있다는 뜻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