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0대 남자 배우 A씨, 마약 투약 혐의 강남구 논현동 집에서 긴급체포

입력 2022-09-10 19:19:03 수정 2022-09-10 19:25:10
  • 0

물음표 이미지. 매일신문DB
물음표 이미지. 매일신문DB

40대 남성 배우가 마약 투약 혐의로 경찰에 검거됐다.

10일 경찰 등에 따르면 서울 강남경찰서는 이날 오후 2시쯤 서울시 강남구 논현동 한 주택에서 40대 배우 A씨를 마약류 관리법 위반 혐의로 긴급체포했다.

경찰은 "약에 취한듯 뛰어다니는 남자가 있다"는 신고를 받고 출동해 A씨를 상대로 간이 시약 검사를 진행했고, 그 결과 양성 반응이 나왔다.

경찰은 A씨 자택에서 알약 수십 정을 발견해 성분을 파악 중이다.

경찰은 A씨를 상대로 마약 투약 경위 등을 조사할 계획이다.

A씨는 2006년 한 지상파 드라마에 조연으로 데뷔, 이후 다수 영화 및 드라마에 주연 또는 조연으로 출연한 것으로 전해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