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개발공사, 경북도청 신도시 고급 단독주택지 조성

입력 2022-09-30 16:32:51 수정 2022-10-02 18:21:28
  • 0

민관공동사업으로 추진… 실제 착공 늦어지는 문제 해결
우선협상대상자, 단독주택 시공 1위 ㈜더존하우징 선정

경북개발공사가 민간사업자와 민관공동으로 경북도청 신도시 내 2단계 사업지구에 조성할 예정인 단독주택의 조감도. 경북개발공사 제공
경북개발공사가 민간사업자와 민관공동으로 경북도청 신도시 내 2단계 사업지구에 조성할 예정인 단독주택의 조감도. 경북개발공사 제공

경북개발공사가 경북도청 신도시에 차별화된 고품격 단독주택 주거단지를 조성한다.

30일 경북개발공사에 따르면 지난 21일 신도시 활성화를 위한 단독주택 주거단지 공급을 위한 민간사업자 선정에서 우선협상대상자로 ㈜더존하우징을 선정했다.

이번 단독주택 공급 사업은 민관공동사업으로 추진한다. 경북개발공사가 토지를 저렴하게 공급하고, 민간에서 주택건축과 분양을 담당하는 구조다.

공급대상 토지는 신도시 2단계 안동시 구역으로 동쪽으로는 33만㎡ 규모의 호민지 호수공원을 끼고 있고, 북쪽으로는 생태하천과 천년 숲이 있다. 또 신도시 진입도로 입구 쪽에 있어 쾌적한 정주 여건을 갖출 것으로 분석된다.

공급 부지 규모는 단독주택용지 109필지로 면적은 필지당 평균 300여㎡이다. 특히 대지는 3.3㎡ 당 133만원 정도로 저렴한 금액으로 도심 속 전원생활을 즐길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아울러 이번에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된 ㈜더존하우징은 20년 간 2천200채 이상의 주택시공 실적을 자랑하는 단독주택 분야 시공 1위 기업이다.

경북개발공사는 민간사업자 모집 공모를 통해 외부 전문가의 공정한 평가로 최고득점한 ㈜더존하우징을 선정했다.

최종 선정은 다음 달 중으로 ㈜더존하우징과 2단계 단독주택지(D-11BL)에 대한 협약을 체결한다. 아울러 내년 상반기까지 시범주택 3채를 우선 건립해 공급할 계획이다.

이재혁 경북개발공사 사장은 "획일화된 주거공간을 탈피한 고품격 단독주택 주거단지를 공급하겠다"며 "신도시 내 인구 유입을 유도해 도시 활성화가 되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