등록금 낼 학생은 줄어가는데…사립대 총장 평균연봉 1억6천만원

입력 2022-10-05 09:06:31 수정 2022-10-05 09:06:20
  • 0

대구경북서는 대구보건대, 영진전문대, 대경대가 3억원으로 최고

더불어민주당 안민석 의원이 27일 국회 본회의에서 검찰의 수사권과 기소권을 분리하는 일명 '검수완박' 법안을 처리하기 전 네번째 무제한토론(필리버스터)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 안민석 의원이 27일 국회 본회의에서 검찰의 수사권과 기소권을 분리하는 일명 '검수완박' 법안을 처리하기 전 네번째 무제한토론(필리버스터)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학령인구 감소 등에 재정 위기에 처한 사립대 총장들이 1억원을 훌쩍 넘는 고액 연봉을 받는 것으로 나타났다. 대구경북에서는 대구보건대와 영진전문대, 대경대가 총장 연봉으로 3억원을 쓰고 있는 것으로 드러났다.

국회 교육위원회 소속 안민석 더불어민주당 의원실이 4일 교육부에서 받은 '2021년 전국 사립대 4년제와 전문대 총장 연간 급여 현황'에 따르면 4년제 143개 사립대 총장의 평균 연봉은 1억6천만원으로 조사됐다.

최고 연봉은 경기 양주시에 있는 경동대 총장(4억3천만원)이었다. 백석대(4억2천만원), 포항공대(3억7천만원), 한림대(3억4천만원), 초당대(3억4천만원), 을지대(3억2천만원) 총장 순이었다. 지난해 공개되지 않았던 연세대와 고려대 총장 연봉은 각각 1억8천만원, 2억6천만원인 것으로 나타났다.

전문대 120개 대학 총장의 평균 연봉도 4년제와 같은 1억 6천만원으로 조사됐다. 4억원 이상은 1곳, 3억원대 5곳, 2억원대는 25곳 등이었다. 전문대 최고 연봉은 백석문화대로 4억 2천만원을 받았다. 성운대(3억 7천만원), 농협대(3억 1천만원), 대구보건대(3억원), 영진전문대(3억원), 대경대(3억원)가 뒤를 이었다.

부실 대학 총장들도 억대 연봉을 받았다. 최근 5년간 운영 부실로 인해 교육부가 재정 지원 제한 대학으로 지정한 대학들 중 자료를 제출한 사립 4년제와 전문대 22개 대학의 총장 평균 연봉은 1억 1천만원이었다.

안 의원은 "사립대 구성원들이 총장의 연봉과 역할에 대해 공감하고 판단할 수 있도록 연봉에 대한 정보 공개가 필요하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