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톡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홈으로

한국 야구, 3전승 C조 1위로 슈퍼라운드행

카카오톡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폰트사이즈다운 폰트사이즈업
8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2019 WBSC 프리미어12 예선라운드 C조 한국과 쿠바의 경기 5회말 1사 1, 2루 상황에서 한국 박병호가 1타점 안타를 치고 세리머니를 하고 있다. 연합뉴스 8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2019 WBSC 프리미어12 예선라운드 C조 한국과 쿠바의 경기 5회말 1사 1, 2루 상황에서 한국 박병호가 1타점 안타를 치고 세리머니를 하고 있다. 연합뉴스

한국 야구 대표팀이 프리미어12 예선을 3전승으로 마치며 슈퍼라운드에 진출했다.

김경문 감독이 이끄는 대표팀은 8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세계야구소프트볼연맹(WBSC) 프리미어12 C조 예선 3차전 쿠바와의 경기에서 7대0 완승을 거뒀다.

3전승으로 C조 1위에 오른 대표팀은 슈퍼라운드에 진출해 이 대회 2연속 우승에 도전한다.

이날 선발 등판한 박종훈은 4이닝 4피안타 2사사구 무실점을 기록했다. 잠수함 투수 박종훈의 '낯선' 투구에 쿠바 타선은 힘을 쓰지 못했다.

반면 한국 타선은 집중력을 발휘하며 득점을 차곡차곡 쌓아갔다.

0대0으로 맞선 2회말 2사 만루 찬스에서 김하성이 2타점 적시타를 날려 선취점을 올렸다.

2대0으로 앞서가던 한국은 5회말 추가 득점에 성공했다. 1사 후 김하성이 볼넷으로 걸어나갔다. 이정후가 몸에 맞는 볼로 출루해 1사 1, 2루가 됐다.

이어 타석에 들어선 4번타자 박병호는 상대 투수의 초구를 그대로 노려쳐 1타점 적시타를 신고했다. 이번 대회 나온 박병호의 첫 적시타다.

박병호는 앞선 2경기에서 8타수 무안타 5삼진으로 부진했다. 그러나 김경문 감독은 박병호를 이날도 4번타자로 중용하며 무한 신뢰를 보냈고 박병호는 부진을 씻어내는 적시타로 타격감 회복을 알렸다.

한국은 기세를 이어갔다. 1사 1, 2루 찬스가 계속됐고 김재환이 바뀐 투수의 2구째 공을 타격해 1타점 적시타를 올렸다. 이어 양의지가 희생플라이를 날렸고, 김현수가 1타점 적시타를 추가해 점수는 6대0이 됐다.

6회말에도 득점이 나왔다. 2사 3루 찬스에서 이정후가 1타점 2루타를 날렸다.

한국은 쿠바 타선을 9회까지 꽁꽁 묶으며 7대0 영봉승으로 경기를 마쳤다.

네이버에서 매일신문 구독하기

매일신문 '네이버TV' 바로가기

매일신문 'Youtube' 바로가기

관련 기사
  •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야구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