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톡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홈으로

'달력사 속 한 페이지' 참소주 톱10 여배우들

카카오톡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폰트사이즈다운 폰트사이즈업

참소주 모델→톱스타 등극, 금복주는 ‘여성 톱스타 제조사’ 명성
한예슬(1대)→이보영(2대)-이다해(6대)→권나라(10대)

'여성 톱스타 제조사'로 불리우는 금복주의 제1대부터 현 10대까지의 여성 톱스타 모델들. 박소현 웹 디자이너. '여성 톱스타 제조사'로 불리우는 금복주의 제1대부터 현 10대까지의 여성 톱스타 모델들. 박소현 웹 디자이너.

참소주(금복주)의 아름다운 여성 톱스타 모델들(총 10명)을 더 이상 달력 속에서는 보기 힘들게 됐다. 금복주는 최근 2004년부터 매년 발행하던 제품 모델 달력을 2020년에는 제작하지 않는다고 발표했다. 달력 뿐 아니라 이미 술병에도 모델을 등장시키고 있지 않기 때문에 주당들조차 참소주 모델을 접하기는 쉽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금복주 측은 현 모델인 헬로비너스 권나라와의 계약만료(올 연말)를 앞두고 있기 때문에 곧 계약을 연장하거나 새로운 모델(11대)을 찾을 것으로 보인다. 하지만 금복주가 제품 모델을 배경으로 한 달력을 제작하지 않을 뿐더러 술병에도 등장시키지 않기 때문에 어떤 마케팅 방법을 동원할 지에 대한 선택은 하지 못하고 있다.

금복주 홍보 담당 관계자는 "내년부터 늘씬한 모델들을 등장시키는 달력을 만들지 않는다. 다만, 새 모델을 뽑아서 어떻게 제품홍보에 활용할 지 여러 가지 방안을 놓고 고심하고 있다"고 밝혔다. 제품 모델을 내세운 달력제작 중단과 술병에 모델을 등장시키지 않는 결정은 정부(보건복지부) 방침(술병에 연예인 사진 부착금지 권고)과 시대적인 흐름(여성의 성 상품화)에 따른 것.

한예슬(1대)-이보영(2대)-박한별(5대), '청순+상큼+발랄' 금복주의 역대 톱스타 여배우들. 편집=박소현 웹 디자이너. 한예슬(1대)-이보영(2대)-박한별(5대), '청순+상큼+발랄' 금복주의 역대 톱스타 여배우들. 편집=박소현 웹 디자이너.

그동안 대구경북을 대표하는 주류회사인 금복주는 '여성 톱스타 제조사'로 명성을 떨쳤다. 당시에는 신인급이었지만, 금복주 모델이 되면서 톱스타 반열에 오른 여자 연예인이 많았기 때문. 이로 인해 금복주는 자사브랜드 '참소주' 마케팅 효과를 톡톡히 봤다. 대표적인 모델이 한예슬(1대), 이보영(2대), 손담비(4대), 박한별(5대), 이다해(6대), 강소라(8대) 등이 있다.

지난 15년 동안 금복주의 제품모델 선발기준은 선이 가늘고 부드러운 동양미를 가진 연예인이었다. 예쁘기도 하지만 맑고 청순한 이미지를 원했기 때문이다. 가장 성공적인 모델 발탁은 제2대 이보영이다. 당시(2005년) 이보영은 신인상을 수상한 신인배우에 불과했지만, 금복주 모델 활동 이후 깨끗하고 순수한 이미지가 잘 부각됐다. 드라마 '서동요', '내 딸 서영이' 등에 출연하며 주가가 급상승했다.

4대 손담비 때는 서구화된 체격이 보편화되면서 건강한 신체와 밝은 이미지를 보고, 제품 모델을 발탁했다. 당시 손담비는 노래 '미쳤어'로 화제를 불러일으킨 바 있다. 가수로서는 신인에 불과했던 손담비는 금복주 모델 이후 '담비주'(소주잔 아래 손담비 얼굴을 붙여, 마실 때마다 보는 것)가 생길 정도로 큰 인기를 끌었다.

이다해(6대)-강소라(8대)-권나라(현 10대). 서구적인 몸매의 건강한 신체에 밝은 이미지의 금복주 제품 모델들. 편집=박소현 웹 디자이너. 이다해(6대)-강소라(8대)-권나라(현 10대). 서구적인 몸매의 건강한 신체에 밝은 이미지의 금복주 제품 모델들. 편집=박소현 웹 디자이너.

이후 주류 음용 트렌드의 변화와 시대적인 정서도 함께 고려해 이다해, 강소라, 백진희 등 많은 '금복주' 모델들이 기용됐다. 지난해 1월부터 현재까지는 아이돌 걸그룹 '헬로비너스' 권나라가 10대 모델로 활동하고 있다. 서구적인 몸매와 젊고 생동감 넘치는 권나라의 이미지가 '맛있는 참'의 제품 콘셉트와 잘 어울린 것이 그 이유다.

금복주 측은 "톱스타가 뽑는 '빅모델' 전략보다는 참신한 유망주 신인 여성연예인 중에서 골랐다. 결국 최소의 비용으로 최대의 효과를 봤다"며 "모델의 영향력이 브랜드를 압도하여 메시지 전달력이 저하되면서 오히려 해가 되는 경우도 있었다"고 밝혔다. 또 "앞으로 달력이나 술병에선 보지 못하더라도, 참소주의 제품 모델을 활용한 다양한 형태의 홍보마케팅 기법을 동원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네이버에서 매일신문 구독하기

매일신문 '네이버TV' 바로가기

매일신문 'Youtube' 바로가기

관련 기사
  •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문화일반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