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톡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홈으로

文대통령, 25일 교육관계 장관회의…대입제도 개편논의

카카오톡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폰트사이즈다운 폰트사이즈업

'정시 확대' 포함 개편안 논의할 듯

문재인 대통령이 22일 오전 국회에서 내년도 예산안에 대한 시정연설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이 22일 오전 국회에서 내년도 예산안에 대한 시정연설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이 취임 후 처음 교육관계 장관회의를 주재하고 대입 제도 개편 등을 25일 논의한다.

청와대는 문 대통령이 25일 청와대에서 교육관계 장관회의를 주재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에 따라 문 대통령이 전날 시정연설에서 언급한 대입 정시 비중 상향을 포함한 입시제도 개편안 논의에 속도가 붙을 전망이다.

회의에는 유은혜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이 참석하고, 다른 장관 중에는 누가 참석할 것인지를 조율 중으로 전해졌다.

문 대통령의 시정연설 이후 정시 확대 방침을 두고 학부모와 교육계에서 찬반의 목소리가 나오고 있다. 이 때문에 정부가 현장의 혼선을 최소하하기 위한 대응으로 해석된다.

아울러 문 대통령이 전날 시정연설에서 언급한 고교 서열화 해소방안, 학생부종합전형 보완방안 등도 논의 주제가 될 전망이다.

네이버에서 매일신문 구독하기

매일신문 '네이버TV' 바로가기

매일신문 'Youtube' 바로가기

관련 기사
  •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교육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