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톡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홈으로

통합당 새로운 당명은... 희망당? 민주당? 대민당(대한민국당)?

카카오톡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폰트사이즈다운 폰트사이즈업

미래통합당은 31일 당명 개정에 대한 설문조사 결과 보수·희망·한국·자유·민주·국민·미래 등의 단어가 많이 언급됐다고 밝혔다.

지난 24∼31일 '들려줘! 너의 생각'이라는 주제로 이뤄진 설문조사 결과로, 통합당은 "조사 결과를 당명 개정의 기초 자료로 활용하겠다"고 말했다.

전날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이 당명을 단순화해서 세 글자로 짓자고 제안한 만큼, 이같은 두글자가 들어간 '○○당'이 새 당명으로 유력시된다.

통합당은 응답자 중 63.4%가 비당원이었을 정도로 일반 국민의 참여가 많았다고 전했다.

통합당은 "이념싸움이 아닌 실용적 정책과 법안을 발의하면 백년정당이 될 것", "제발 말실수하지 말아달라", "정제되고 세련된 방식으로 대여투쟁에 나서 달라"는 등의 의견이 설문조사 과정에서 접수됐다고 소개했다.

한편 김종인 통합당 비당대책위원장은 지난 22일 출입기자단 간담회에서 "당명은 민주당이 괜찮은 당명인데 저쪽이 가져가 버렸다"고 언급한 바 있다.

하지만 통합당 비대위의 한 관계자는 최근 "김종인 위원장이 새 당명과 관련해 (알려진 바와 달리) '민주'라는 단어에 꽂혀있지는 않다"며 "현재 김종인 위원장은 '대한민국'이라는 단어에 꽂혀있다"고 귀띔했다.

현재 당명 개정 작업은 김수민 당 홍보본부장이 맡고 있다. 최종 결정은 김종인 위원장이 할 것으로 보인다.

네이버에서 매일신문 구독하기

매일신문 '네이버TV' 바로가기

매일신문 'Youtube' 바로가기

관련 기사
  •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정치일반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