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톡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홈으로

대구 동부고 여자축구부, 호주 캉가컵 U-18 여자부 우승

카카오톡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폰트사이즈다운 폰트사이즈업
대구 동부고등학교 여자축구부가 2019 호주 캉가컵 국제축구대회 U-18 여자부에서 우승을 차지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대구시체육회 제공. 대구 동부고등학교 여자축구부가 2019 호주 캉가컵 국제축구대회 U-18 여자부에서 우승을 차지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대구시체육회 제공.

대구 동부고등학교(교장 이성국) 여자축구부가 2019 호주 캉가컵 국제축구대회 U-18 여자부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범세원 감독이 이끄는 동부고는 7월 7일부터 12일까지 호주 캔버라에서 열린 2019 호주 캉가컵 국제축구대회에 처음으로 참가해 U-18 여자부 우승이라는 쾌거를 이뤘다.

캉가컵은 1991년 호주 시드니에서 35개팀이 참가한 가운데 처음 시작돼 올해는 호주, 뉴질랜드 등 5개국에서 U-9부터 U-18까지 연령별 28개 그룹 318개 팀이 참가해 실력을 겨뤘다.

동부고는 예선리그 첫 경기인 뉴질랜드 아이오나 칼리지전에서 4대0으로 승리하는 등 5연승으로 결승에 진출했다. 결승에서는 호주의 셀하버 JFC에 3대1 역전승을 거두며 감격적인 첫 우승을 차지했다. 우승팀 동부고는 페어플레이상도 받았는데 이는 대회 역사상 전례가 없다.

대구동부고등학교 축구부는 대구지역 유일의 여고축구부로 선수 수급에 어려움을 겪으면서도 96회, 98회, 99회 전국체육대회 메달 획득에이어 이번 대회 우승의 쾌거를 거두었다.

범세원 감독은 "이번 캉가컵 우승이 침체된 지역 여자축구에 활력을 불어 넣을 수 있는 계기가 되기를 바라며 앞으로도 이런 국제대회에 참가할 수 있다면 지역의 여자축구가 성장해 나가는데 많은 도움이 될 것이다"고 말했다.

대구시체육회 신재득 사무처장은 "국제축구대회 참가를 통한 지역 여성축구의 발전과 현지 가정에서의 홈스테이를 통한 문화교류 등 청소년들의 국제적 안목을 넓혀 줄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하고자 지난 1년간 대회참가에 필요한 준비를 철저히 했다"고 했다.

또 "첫 참가만에 우승이라는 영광은 현지에서 가족처럼 돌보며 뒷바라지 해주신 이갑순 캉카컵 홍보대사와 조종식 재호주대한체육회장, 박재술 멜번한인체육회장 등 교민 여러분들의 도움이 없었다면 불가능했다며 감사의 인사를 전한다"고 밝혔다.

네이버에서 매일신문 구독하기

매일신문 '네이버TV' 바로가기

매일신문 'Youtube' 바로가기

관련 기사
  •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사회일반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