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톡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홈으로

[독자제보][영상]길거리서 쓰러진 중학생, 송현여고 교사 응급조치로 목숨 건져

카카오톡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폰트사이즈다운 폰트사이즈업
유튜브| https://youtu.be/ldzm75Sspgo

더운 날씨에 갑자기 쓰러진 학생을 우연히 근처를 지나던 여고 체육교사가 발견, 심폐소생술을 이용해 목숨을 구한 일이 뒤늦게 알려졌다.

이 미담의 주인공은 대구 송현여고 체육교사 정재욱(35) 씨. 정 씨는 지난 10일 오후 3시30분 쯤 대구 북구 복현동에서 조카와 함께 마트에 가던 중, 아파트 단지 입구 맞은편에 학생 A(16)군이 쓰러져 있고 주변에 친구들이 발을 동동 구르는 모습을 발견했다. 상황이 심상치 않은 것을 느낀 정 씨는 바로 달려가 A군의 친구들에게 119 신고를 부탁했고, 구급차가 올 때까지 심폐소생술을 실시했다. 7분쯤 지났을 때 구급차가 도착했고, A군은 다행히 목숨을 건질 수 있었다.

정 씨는 "주변에 사람들이라곤 쓰러진 학생의 친구와 행인 할아버지 한 명 뿐이었기 때문에 응급대처를 할 사람이 나 혼자 뿐이었다"며 "매년 학교에서 10시간 정도 받는 연수가 상황 대처에 많은 도움이 됐다"고 말했다.

네이버에서 매일신문 구독하기

매일신문 '네이버TV' 바로가기

매일신문 'Youtube' 바로가기

매일신문은 모든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다만, 아래의 경우에는 고지없이 삭제하겠습니다.
·음란/청소년유해정보 ·개인정보 ·명예훼손 소지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
관련 기사
  •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사회일반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