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톡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홈으로

대구 도심 카페서 대낮 '묻지마 폭행'…여성 기절 후에도 때려

카카오톡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폰트사이즈다운 폰트사이즈업

가방치우는 것 항의하자 폭행…경찰, CCTV 등 토대로 수사 중

지난 5일 대구 도심 한 카페에서 일면식도 없는 남성이 여성을 폭행하고 달아났다. CCTV 영상에는 남성이 여성의 얼굴을 수차례 가격하고 피해여성이 기절한 후에도 때리는 모습이 담겨있다. SBS 보도화면 캡처 지난 5일 대구 도심 한 카페에서 일면식도 없는 남성이 여성을 폭행하고 달아났다. CCTV 영상에는 남성이 여성의 얼굴을 수차례 가격하고 피해여성이 기절한 후에도 때리는 모습이 담겨있다. SBS 보도화면 캡처

대구 한 카페에서 한 남성이 일면식도 없는 여성을 폭행하고 달아나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SBS는 지난 5일 대구 도심 한 카페에서 남성이 갑자기 여성을 폭행하는 사건이 벌어졌다고 보도했다.

카페 CCTV 영상에는 이 남성이 대낮에 카페 문을 열고 들어온 뒤 여성들이 앉아 있는 자리로 다가와 가방을 치우고 의자에 앉는 모습이 담겨있다.

이 과정에서 여성이 항의하자 남성은 소리를 지르며 여성이 앉아있던 의자를 발로 차며 갑자기 주먹으로 여성의 얼굴을 가격했다. 얼굴을 맞은 여성은 기절해 쓰러졌고, 남성은 이후에도 여성을 얼굴 2차례에 더 때렸다.

남성은 폭행 후 바로 카페를 빠져나와 바깥에 세워뒀던 자전거를 타고 도주했다.

이 여성은 인터뷰를 통해 평범한 일상에서 또 이런 일을 당할 수 있다는 두려움을 호소했다.

이날 폭행으로 피해 여성은 광대뼈가 골절되는 피해를 입었다고 SBS 측은 전했다.

경찰은 현재 확보한 CCTV 등 영상을 토대로 피의자 남성을 찾기 위해 수사에 착수한 상태다.

관련 기사
  •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사회일반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