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톡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홈으로

조환길 대주교, 산자연중학교 '교실 증축 축복식'

카카오톡 페이스북 트위터 트위터
폰트사이즈다운 폰트사이즈업

영천시 화북면 300여명 참석

산자연학교 '교실 증축 축복식'이 22일 영천시 화북면 오산리 교정에서 천주교대구대교구장 조환길 대주교 주례로 열렸다. 산자연학교 '교실 증축 축복식'이 22일 영천시 화북면 오산리 교정에서 천주교대구대교구장 조환길 대주교 주례로 열렸다.

산자연중학교(교장 이영동 신부) '교실 증축 축복식'이 22일 영천시 화북면 오산리 교정에서 천주교대구대교구장 조환길 대주교 주례로 열렸다.

이날 행사에는 김정우 대구가톨릭대 총장, 배한철 경북도의원, 손진열 영천시 인재양성과장, 학부모, 주민, 학생 등 300여 명이 참석했다. 행사는 사물놀이 공연, 국민의례, 내빈 소개, 경과보고, 축사, 축복예식 순으로 진행됐다.

조환길 대주교는 "15년 전에 문을 연 학교가 교구의 투자와 선생님들의 열정으로 기반을 마련했다. 나라에서 하지 못하는 일을 교구와 학부모가 하고 있다. 세상에서 가장 중요한 일이 교육이다"고 했다.

손진열 영천시 인재양성과장은 "산자연중학교는 자연 속에서 학생들의 감성을 키울 수 있는 학력인정 대안학교다"며 "이 학교가 제도권 학교처럼 지원받을 수 있도록 영천시에서 적극적으로 돕겠다"고 말했다.

올해 산자연중학교 학생은 63명으로 대구, 경북, 서울, 경기, 인천, 대전, 부산, 울산, 경남 등 전국 각지에서 와 기숙사 생활을 하고 있다.

[뉴스저작권,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관련 기사
  •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사회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