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톡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홈으로

[관절 클리닉] 손목터널증후군이란

카카오톡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폰트사이즈다운 폰트사이즈업
배기윤 대구 완쾌신경과 대표원장 배기윤 대구 완쾌신경과 대표원장

손목터널증후군이란 손목 앞부분의 힘줄과 신경이 지나는 수근관(손목 터널)이 좁아져 신경을 압박하면서 감각이상 증세와 통증이 발생하는 질환이다. 손목에 통증이 오거나 엄지, 검지, 중지 및 손바닥 부위가 저리면 손목터널 증후군을 의심해 볼 필요가 있다.

특히 가사 노동을 많이 하는 주부들에서는 오랫동안 반복적인 손목 사용과 찬물 사용 등으로 인해 발병률이 높아지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주된 증상으로는 손목이 아프고 시큰시큰한 느낌이 들며, 통증과 이상 증상이 엄지와 약지까지 나타난다.

손목터널증후군으로 고통받는 환자들은 70% 이상이 여성이며, 특히 40대 이상의 중년 여성의 비율이 높다. 최근에는 젊은 남녀에게서도 발병률이 높아지고 있다. 바르지 못한 자세로 컴퓨터 키보드를 사용하거나 과도한 스마트폰 사용으로 손목 부분에 무리가 가는 등 손과 손목을 많이 쓰는 직업을 가진 사람들에게서 자주 나타난다.

사실 손목터널증후군의 정확한 명칭은 수근관증후군으로, 손목의 뼈·인대가 있는 터널이 좁아지거나 내부 압력 증가로 인해 신경이 눌려 발생하는 질환이다. 손목터널을 덮고 있는 인대가 두꺼워지면서 정중신경을 압박해 손가락과 손바닥, 팔이 저리다가 증상이 악화되면 어깨·목까지 결려 일상생활이 불편해진다.

저린 증상이 점점 심해지면 통증으로 이어지고 감각이 사라지는 지경에 이르게 된다. 젓가락질을 하거나 옷의 단추를 잠그는 일 등을 하지 못하고, 낮보다 밤에 수면 중에 손목 통증이 더욱 심해지는 것이 특징이다. 장기간 방치할 경우 손가락 뿌리 근육이 약해져 집거나 쥐는 등 손의 기능이 크게 떨어지기도 한다. 그만큼 치료가 어려워지기 때문에 자연적으로 치유되길 기다리기보다는 빠르게 병원을 찾는 것이 더욱 현명한 선택이다.

손목터널 증후군은 다양한 치료 방법이 있다. 그 중에서 프롤로 주사치료는 해당 부위에 증식제를 주사함으로써 일련의 치유 과정을 활성화시켜 조직 내에 성장인자 분비를 촉진시키는 재생 치료이다.

요즘 각광을 받고 있는 신경 프롤로 주사치료는 손목터널 증후군에 효과가 많다. 초음파로 손목터널에 눌려있는 정중신경을 찾아서 직접 주사치료를 한다. 신경 프롤로 주사치료로 손상받은 신경을 재생할 수 있다. 하지만 상태가 심각하다면 수술적 치료가 대안이 될 수 있다.

손목터널 증후군은 조기에 발견하면 수술까지 이어지지 않고 물리치료, 재활운동, 주사치료로도 충분히 치료가 가능하므로 손목에 통증이 있으면 참거나 가볍게 여기지 말고 전문병원을 찾아 진단을 받아야 한다.

목 디스크와 팔꿈치터널 증후군 등 손목터널 증후군과 유사한 증상을 보이는 질병도 다수여서 반드시 의사를 찾아 정확한 진단과 치료를 진행하는 것이 중요하다.

배기윤 대구 완쾌신경과 대표원장

관련 기사
  •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보건·의료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