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약계층 학생 학력 증진·미래 역량 강화’ 심포지엄

입력 2022-11-24 19:54:34 수정 2022-11-25 18:46:18
  • 0

'취약계층 학생의 학력증진 및 미래역량 강화 방안'을 주제로 한 대구교육시민연합(상임대표 김상달) 주최의 2022 교육심포지엄이 23일 오전 대구교육연수원 대강당에서 열렸다. 이날 행사에서는 ▷양인렬 교육학 박사(취약계층 학생의 학력증진 및 미래역량 강화 방안) ▷공영순 대구시교육청 초등교육과 장학관(모든 학생의 성장을 지원하는 기초학력 향상 3단계 안전망 구축)의 주제 발표에 이어 김형기 경북대 명예교수의 사회로 ▷조태환 전 대구시교육청 행정국장 ▷김영근 전 달성교육지원청 교육장 ▷김수정 한국지역아동센터 대구지부장 등 관련 분야 전문가가 토론자로 참여했다.

양인렬 박사는 "지역사회 전체가 각자의 위치에서 교육 사각지대가 없는지 점검하고 미래의 동량이 될 학생들이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힘을 모아야 한다"며 "취약계층뿐 아니라 모든 학생의 기초학력 증진은 교육평등권과 교육복지를 실현하는 길이며 학력증진과 미래역량 강화를 위한 출발점은 문해력 교육의 강화에서 시작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공영순 장학관은 "코로나 팬데믹으로 인해 기초학력 및 학습 결손 학생의 증가와 함께 학교 현장에서 학력 격차 심화를 인식할 정도가 되어 기초학력 보장을 위한 체계 마련이 시급해졌다"며 "대구교육청은 취약계층을 포함한 모든 학생의 성장을 지원하는 기초학력 향상을 위해 수업 내 개별화 지원, 학교 내 맞춤형 지원, 학교 밖 연계 통합지원의 3단계 안전망을 구축해 운영하고 있다"고 지역사회의 협조를 강조했다.

대구교육시민연합은 대구 교육에 대한 지역사회의 협력과 지원을 통해 대구 교육의 위상을 높이고 대구의 학생들을 건전한 국가관을 가진 미래 인재로 기르기 위한 범시민운동을 전개하는 시민단체이다.